문화예술 중심도시, 속초를 꿈꾸며

   속초예총을 사랑하는 속초시민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지회장 박치영입니다.

   우리는 물 맑고 공기 청정한 천혜의 자연도시, 속초에 사는 행복을 누리는 반면
   척박한 문화예술 환경에 힘들어 합니다.
   
   적어도 지역의 문화예술인들이 먹고 사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어야
   창작이 뒷받침될 것인데 현실은 너무나 어렵습니다.
   
   좋은 예술인들이 문화자원의 원천이고, 문화원형을 만들어 가는 토대입니다.
   지역 전업예술가를 포함한 문화자원의 선순환 구조 구축이 시급합니다.
                            
   문화예술도 먹고 사는 문제이기에 지역의 문화자원을 통해 콘텐츠가 창출되고
   사람을 키우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해야 하는 것입니다.

   요즘 문화예술의 대세는 수요자중심, 다양성, 쌍방향 소통입니다.
   특히 문화예술을 자신의 삶의 일부로 여겨 능동적으로 활동하는 시민들이 부쩍 늘었습니다.
   바로 생활예술문화입니다.

   저희 예총속초지회는 전업예술인 진흥뿐 아니라 생활예술문화를 활성화하기 위해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생활예술문화가 활성화됨으로써 주민 중심의 문화마을이 가꿔지고
   주민들이 주체적으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시민여러분과 함께 하는 속초의 문화예술 진흥에 더더욱 매진할 것임을 약속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국예총 강원도연합회 속초지회 회장   박   치   영